지난 5월 2일 시작된 美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 문화제가 오늘(27일)로서 20번째를 맞는다.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80)s iso1000 F5.6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리고 있는 美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문화제.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00)s iso3200 F2.8
이명박 대통령이 서울 시장 시절 만들어진 청계광장에서 시민들이 촛불을 들고 "반대" 집회를 한다는 것도 아이러니하다.

미래를 예측하고 청계천 복원기념 조형물을 선정했는지는 모르겠지만 스웨덴 출신 설치미술가 클라스 올덴버그의 대형 조형물인 "스프링"도 위에서 내려다보니 마치 거대한 촛불처럼 보인다. 



백과사전에 나오는 '촛불집회'에 대해 한번 알아보자...
 
제 17회 월드컵축구대회가 한창이던 2002년 6월 13일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지방도로에서 친구들과 생일파티를 하기 위해 길을 가던 여자 중학생 신효순·심미선이 미군 장갑차량에 깔려 그 자리에서 숨지는 사건이 일어났다. 이후 이 사건은 월드컵축구대회와 제16대 대통령 선거의 열기에 묻혀 세간의 주목을 받지 못하였다.

그러던 중 인터넷신문인 <오마이뉴스>의 시민기자 한 명이 두 여자 중학생을 추모하자는 뜻으로 인터넷을 통해 촛불시위를 제안하였는데, 촛불시위는 여기서 유래하였다. 그 뒤 이 제안이 네티즌을 중심으로 확산되어 마침내 같은 해 11월 초 서울 경복궁 광화문 앞에서 처음으로 대규모 촛불시위가 열렸다.

처음에는 두 여중생을 추모하는 단순한 집회의 성격을 띠었으나, 미국이 사고의 직접 책임자에 대해 일방적으로 무죄판결을 내리면서 촛불시위는 반미시위로까지 확대되었다. 이어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촛불시위는 한때 한미 사이의 외교적 갈등을 낳기도 하였다. 그러나 과거의 폭력적인 시위와는 다른 평화적 시위로 국민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으며, 이후 한국의 대표적인 시위문화로 자리잡았다.

그 결과 평화적 촛불시위는 제16대 대통령선거에도 많은 영향을 미쳤다. 또 2004년 3월 12일 노무현대통령탄핵사건이 일어났을 때는 탄핵에 반대하는 전국적인 시위를 통해 탄핵안을 주도한 한나라당이 제17대총선에서 참패하게 하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하기도 하였다. 2004년 현재까지 두 여중생을 추모하기 위한 촛불시위에만 총 500만 명이 이상이 참가하였다.


촛불시위에서 촛불은 자신의 몸을 불살라 주위를 밝게 비춘다는 점에서 희생을,
약한 바람에 꺼지면서도 여럿이 모이면 온 세상을 채운다는 점에서 결집을,
어둠 속에서도 빛을 잃지 않고 새벽을 기다리는 불꽃이라는 점에서
꿈과 기원을 의미한다.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58)s iso5000 F9.0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58)s iso1000 F4.0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58)s iso5000 F2.8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25)s iso6400 F2.8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80)s iso3200 F4.0


아이들 손에,
학생들 손에,
시민들 손에,
들려 있는 촛불이
마음을 애태우지않고

웃음으로 희망의 아침을 맞는
그날까지
바람에 흔들려 끄지지 않기를 바라며,
몸과 마음이 지치더라도 사진기자로서
그 현장을 묵묵히 기록할 것을 다짐하며,
오늘 청계광장에서 20번째 열리는
"美쇠고기 수입반대" 촛불문화제의 의미를 되새겨본다.

바라는 것이 더디고 오래걸리더라도
"촛불집회=비폭력, 평화적 집회"라는
등식이 다음 세대를 위해서라도 깨지지 않기를 희망하며...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40)s iso4000 F4.0


[NIKON CORPORATION] NIKON CORPORATION NIKON D3 (1/158)s iso4000 F22.0


'나의 폴더 > 작업중(作業中)'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대비에도 촛불은 꺼지지 않더이다!  (64) 2008.06.03
촛불은 꺼지지 않는다!  (26) 2008.06.01
촛불집회  (18) 2008.05.27
실속여행  (6) 2008.05.23
오후의 눈물  (1) 2008.05.17
신록의 힘  (6) 2008.05.16
Posted by 정지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들꽃 2008.05.27 1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비막 스포트 라이트를 받는분 뉘신지요

    • 정지윤기자 2008.05.28 0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촛불 문화제 현장을 열심히 취재하고 있는 한 사진기자지요...
      요즘 사진기자들의 밤일이 많이 늘었습니다.
      하지만 싸다고 광우병 우려가 있는 미국산 쇠고기 많이 먹다가 쓰러지는 것보다는 낫지요. ^^

  2. 2008.05.28 0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사부님~!
    사진이 참 아름답고 슬픕니다. 이 사진 퍼갑니다. 허락해주시는 거죠?

  3. 박영감 2008.05.28 07: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들처럼 내마음속에 촛불을 켬니다.

    • 정지윤기자 2008.06.01 17:38  댓글주소  수정/삭제

      생각보다 촛불이 오래가서 걱정이 되지만
      대한민국 밤을 밝히는 촛불은 강력한 물대포에도
      절대 꺼지지않는다는 것을
      어제밤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4. 모스크바 2008.05.30 09: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지윤선배. 선배 카메라에 담긴 사진은 가슴에 있는 메시지가 눈이라는 창을 통해 세상으로 전달되는 것 같습니다. 가슴 뭉클한 글과 선배 사진 속에 선명하게 그려진 현장 냄새가 참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역시 지윤선배는 멋져요.

  5. 이쁜 팬더 2008.05.30 13: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사의 한 페이지를 지키는 지윤씨, 힘내세요. 그리고 계속 좋은 사진 부탁합니다.

  6. 정승아 2008.06.03 0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고등학교 편집부 시절부터 경향신문을 구독했습니다. 저에겐 가치관과 젊은이로써 걸어가야할 방향을 알려주었던 경향입나다. 그 자리에서 함께 소리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내 삶이 죽는 것보다 더 아파해야할 이 일을 눈물로만 식사자리에서만 함께 해서 너무 죄송합니다. 수험생이라는 이름으로 함께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지윤기자님 힘내십시요. 당신의 사진 당신의 글 그리고, 경향신문은 우리의 모습을 제대로 전달하는 몇 안되는 매체입니다. 당신들이 무너지면 우리 대한민국 무너집니다. 마음으로, 작은 보탬으로 우리가 당신 곁에서 힘이 되어주겠습니다. 아직은 대한민국은 행복합니다

    • 정지윤기자 2008.06.03 0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마음속에 불타고 있는 촛불이 외부의 강한 바람에도 끄지지 않듯이,
      가슴속에 품은 뜨거운 젊은 열정은 차디찬 시련에도 식지 않을 것입니다.
      마음으로 뜻을 같이 한다는 것이 지금은 가장 중요한 것 같습니다.
      열심히 공부하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경향신문 계속 구독해주시길 바랍니다.^^

  7. 사랑아 어떻게 2008.06.08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향신문이 그렇게 좋은 지 몰랐습니다. 요즘 공중파에서 한겨레,경향 구독해야 한다고 하길래 궁금해서 한번 들어왔어요...촛불집회도 공중파통해서 보았을 뿐이구요...근데 저같은 무심쟁이도 이글들 보고 있으면 눈물나는거 있죠...슬픈 노래 들으면서 읽어서 그럴까요..
    암튼 감사합니다. 촛불든 분들의 마음....그 분들마음을 읽는 기자님들...비록 계란으로 바위치기 일지라도....가슴에 울림과 메아리가 되어 조금씩 퍼져 나갈것을 믿어봅니다.
    저는 아무것도 모르는 30대 직장인이예요
    나중에 월급오르면 꼭 구독할께요...

  8. imokja 2008.08.24 1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촛불 시위 현장에서 만들어진 영상에술입니다. 참 흐름이 좋습니다.
    그리고 조각가가 만든 그 스프링 조각물도 정말 촛불같기도 하고 콘(뿔)
    같기도 합니다. 우연의 아이러니 치고는 참 희한한 일입니다. 자신이
    서울시장 재직시 만든 청계광장이 자신의 무능을 질책하는 아고라의
    정점이 될줄 누가 알았겠습니까? 이건 사필귀정이요 필연입니다..^^
    담아갑니다. ^L^

  9. 사진 2010.05.22 1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 몇장 가져갑니다.